존경하는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회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?

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는 1976년 창립해 올해로 41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학회로 전 임원진 여러분과 여러 회원들의 노력으로 이제는 회원이 8000명에 가까운 우리나라 에서 가장 큰 규모의 학회 중 하나로 성장하였습니다.

또한 이러한 양적 성장뿐 아니라 연구 논문 분야에 있어서도 괄목할 만한 성장을 거두며 국제적으로도 최고 수준으로 인정받아 질적으로도 큰 성장을 이뤄냈습니다. 그렇기에 이제는 이를 바탕으로 우리 학회가 더욱 내실을 다지고 소화기 내시경 분야의 진료, 연구와 회원들의 친목과 권익 신장을 위해서 한층 더 노력해야 할 때라고 생각합니다. 이를 위해서 앞으로 우리 학회는 다음과 같은 사항들에 대해서 더욱 중점적으로 초점을 맞추고 일을 해나가고자 합니다.

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의 가장 중요한 역할은 역시 회원들의 활발한 학회 활동 분위기를 고양하는 데 있습니다. 현재 정기적으로 개최하고 있는 추계 학술대회와 춘 추계 내시경세미나, 국제학회 (IDEN) 등을 더욱 알찬 학회 모임이 될 수 있도록 학술 행사 진행을 개선 및 개혁해 나가겠습니다.

또한 전임 회장, 이사장님들이 지속적인 노력으로 구축해 놓은 일본소화기내시경학회(JGES), 미국소화기내시경학회(ASGE), 유럽소화기학회(UEGW) 등과의 공동 국제세미나, 심포지엄 등도 더욱 내실 있게 운영해 나갈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.

새로 내시경 시술을 시작하시는 선생님들께 도움을 주고자 여러 차례 개최한 바 있는 Live Demonstration도 앞으로는 좀 더 직접적이고 긴밀한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, 여러 분야의 Hands-on-course를 개발하고 동물모델들을 만들어 시술을 옆에서 직접 참관할 기회를 많이 드릴 수 있도록 좋은 프로그램을 계획하고 있습니다.

이러한 기회는 비단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회원뿐 아니라 전 세계, 특히 아시아권에 있는 다른 의사들도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발전시켜 우리나라의 발달된 소화기내시경학을 세계적으로 소개하는 자리도 마련하도록 하겠습니다.

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의 학술지인 Clinical Endoscopy는 전, 현직 편집위원들의 노력에 힘입어 현재 SCI에 등재할 수 있도록 절차를 밟고 있습니다. SCI에 등재된다면 회원들의 학술적 노력들이 모이는 세계적으로 훌륭한 잡지로 격상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합니다.

학회 산하의 여러 연구 위원회의 학술 활동도 대폭 강화하여 회원들의 다양한 학문적 욕구를 충족하고 학회의 학술적 위상을 한 단계 끌어올릴 수 있도록 매진할 방침입니다.

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는 대국민 보건 교육 및 사회 공헌에도 더욱 활발한 역할을 해 나가야 합니다. 이미 우리는 여러 커뮤니티를 통해 소화기 내시경 검사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국민들이 이해하기 쉬운 정보를 알려주는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습니다. 이를 기반으로 학회의 사회 공헌 기능을 더욱 강화하여 다양한 공익사업 진행에도 학회 역량을 집중하도록 하겠습니다.

언제나 학회 발전을 위해 헌신하고 계신 회원 여러분들께 다시 한 번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, 이러한 여러 사업을 진척시켜 나가기 위해서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임원진들은 더욱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. 회원 여러분의 건승을 기원하며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립니다.

감사합니다.

Top
VeriSign